'마이크로닉스'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03.23 마이크로닉스 the Classic II 500W 필드테스트
PC하드웨어2013.03.23 15:46

이번에 필드테스트 해보게된 제품은 마이크로닉스의 the Classic II 500W 파워서플라이 입니다.

 

이전의 보급형으로 인기있었던 클래식 시리즈의 새로운 버전이라고 할 수 있을듯 한데,

과연 얼마나 좋은 제품일지 마이크로닉스 the Classic II 500W에 대해서
하나씩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해당 제품의 공식적인 스펙은 아래와 같습니다.(출처 : 마이크로닉스 홈페이지)

스펙으로만 봐도 요즘 나오는 보급형 파워서플라이로써 부족함 점이 없습니다.


이제 기본적인 패키징을 살펴볼 차례입니다.


마이크로닉스 클래식 500W 때와 박스 디자인은 매우 흡사편 편이며, 기존과 약간 다른부분은 보라색을 전체적으로

많이 채용했다는 점과 길이 좀 길다는 것입니다.

또한 한정행사로 간단하게 파워서플라이 고장유무 확인이 가능한 테스터기를 제공합니다.


손잡이가 달려있어 운반에 용이한 부분은 사용자가 작지만 제법 무게가 많이 나가는 파워서플라이를 편하게

운반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고 볼 수 있겠습니다. 이미 오래전부터 채용되던 방식이고, 마이크로닉스 다운 악세서리 및 케이블을

따로 두꺼운 종이로 에워싸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이전 마이크로닉스 보급형 제품들도 같은 방식으로 포장이 되어왔습니다.)



제품 구성품은 파워, 메뉴얼, 고정용 나사 4개, 파워케이블, 그리고 행사로 제공되고 있는 파워서플라이 테스터기 입니다.


해당 파워테스터기에 24Pin 부분을 연결하고, 파워서플라이의 전원을 연결해 두었을때 LED 가 모두 점등되면 정상이며,

불이 안들어 오는 곳이 있다면, 해당 출력부분에 문제가 있다고 볼 수 있겠습니다.


외형에서 매우 특이한 점은 직사각형 모양의 흡기를 위한 에어홀과, 뒷면 정사각형 모양의 홀 입니다.

일반적으로 파워서플라이의 공기흐름에 벌집모양이 좋다는 설이 나오면서 대부분의 파워서플라이들이

벌집 모양(육각형?) 의 통풍구를 채용했었으나, 이번 마이크로닉스 the Classic II 500W 제품의 경우

완전히 파격적으로 다른 에어홀을 보여줍니다.


또한 보라색으로 스티커에 특징을 좀 준것 같은데, 이 부분은 성향에 따라 호불호가 갈릴듯 합니다.

양쪽에 모두 스티커를 붙인점 또한 칭찬할 만 하지만, 스티커가 양쪽의 위치가 바뀌었으면 하는 개인적인

소망이 있습니다.(필자는 팬이 바닥을 보게 설치하기 때문에 실제 설치 후 보이는 면은 모델명만 나오는

스티커 부분이 아닌 전체 스펙이 나오는 스티커가 보이게 됩니다. 이미 구매한 입장에서

모르는 부분은 아니기 때문에 반대쪽의 모델명이 깔끔하게 인쇄된 쪽이 보였으면 합니다.



케이블의 경우 최근 마닉제품들은 각 커넥터 별로 색을 다르게 해서 사용자가 어두운곳에서도 비교적 쉽게

색상만으로 커넥터 종류를 알아 볼 수 있도록 하는것 같습니다.

(이전 Strike X 의 경우도 같은 색상 채택)


가시성은 좋아질 듯 하나, 아무래도 색상선택이 자유롭지 못하여, 유저특성에 따라 호불호가 갈릴 수 있겠으며,

슬리빙이 안되어 있는 점도 약간은 아쉬운 부분입니다.




이제 제품의 내부를 간단하게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테스트를 위해서 개봉했기 때문에 일반 사용자 분들은 절대 뜯지 마시길 바랍니다.


메인 컨덴서는 TEAPO 의 330uF / 400V 를 사용했으며, 보호회로가 있습니다.


하지만 제품을 구매할때 아무래도 날마다 높아지는 전기요금을 걱정해서, 효율에 대해서 많이들 고려하실것으로

생각됩니다.


그래서 간단하게 Antec 의 VP550P 와 전력 효율 부분을 비교해 보았습니다.


비교테스트에 사용된 시스템 사양은 아래와 같습니다.

시스템 사양

 

CPU

AMD FX-8350

M/B

ASUS Crosshair V Formula

MEMORY

AMD DDR3-12800 4G x 2EA Value Edition(8GB)

VGA

AMD Radeon HD 7950

SSD

Samsung S830 128GB

HDD

WD 3200AAKS

ODD

LG Super-Multi GSA-H30N

MULTI READER

SUPERREADER SKY-TF


테스트에는 인스펙터II SE가 사용되었으며, 풀로드 부분은 OCCT 를 사용하여 20분 경과후에 소모전력을 측정하였습니다.


결과는 아래와 같습니다.


기본적으로 마이크로닉스 the Classic II 500W 쪽이 더 높은 효율을 보여주었습니다.


대기전력의 경우는 2W 내외로 거의 동일한 수준이었으며, 아이들에서는 좀더 큰 차이를 보여주었으나, 풀로드에서는

그 차이가 조금 좁혀지기는 했습니다.


특이하게 만들었던 통풍구로 인해서 혹시라도 발열 및 소음부분에 문제가 있지는 않을까 했던 우려도 있었지만,

단순 통풍구만으로 더 안좋아지거나 한 점은 없는듯 합니다. 오히려 전체적으로 마이크로닉스 만의

색을 가진 것이 더 매력적으로 느껴지기까지 했습니다.


다만 보라색 채용은 제품과 썩 잘 어울리지 않아서 다음 번에는 다른 색상을 고려해 주었으면 하는 개인적인

소망은 조금 있었습니다.



보급형 파워서플라이로써 나쁘지 않은 특징들을 두루 갖추고 있는 the Classic II 500W 는

예전 클래식 시절부터 나쁘지 않은 보급형 파워서플라이었고, 그 뒤를 이어서 충분히 선전할만한 제품으로 평가됩니다.

스티커 색상등에 특별히 민감하지 않으시고, 모든 케이블 슬리빙도 크게 신경쓰지 않으시는 분에게는

충분히 선택받을 수 있는 파워서플라이라고 생각됩니다.


Posted by 해악사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