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LG2013.06.03 23:15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진영에서 확고한 입지를 굳히고 있는 S사의 가장 강력한 라이벌이라고 할 수 있는

LG 의 옵티머스LTE3 입니다.

 

초창기 옵티머스 시리즈들에 대해서 많은 분들이 안좋은 선입견을 가지고 계실듯 하지만...

대체적으로 저는 보급형 기기들은 그럭저럭 쓸만했다고 평가하고 싶습니다.

(그 이유가 제 첫 스마트폰이 넥서스원 이었기에 그것과 비교해서 더 좋아서였는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러던 LG가 옵티머스 G 를 시작으로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진영에서 강한 모습을 보이기 시작했던것으로 기억하는데요.

 

어느덧 최강스펙을 자랑하는 옵티머스 G PRO가 나왔습니다만, 저가형에서는 상위 모델들의 좋은점을 두루 갖춘

제품들이 별로 없었던 것이 사실이었습니다.

 

이때 LTE3와 GK 가 등장했습니다.

 

저는 이중에 매우 저렴한 옵티머스LTE3 를 구매했는데요. 지금부터 간단하게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박스는 매우 단촐하면서 있을건 다있다고 알려주는듯 합니다. IPS 패널 사용이 눈에 띄네요!

개인적으로 해당 패널을 선호합니다.

 

SK 텔레콤 기기라서 통신사와 제조사 로고가 큼지막하게 인쇄되어 있습니다.

 

박스를 개봉한 모습입니다. 기본필름에는 아무것도 적혀져 있지 않아서 바로 사용이 가능합니다.

(광고적인 측면에서는 약간 손해일 수 있으나, 실질적인 사용자들에게 광고없니 투명한 필름쪽이 훨씬 메리트가 있습니다.)

 

박스에서 꺼낸 모습입니다. 홈버튼이 물리버튼입니다.

 

까지기 쉬운 테두리 부분에 파란색 마스킹 테잎 처리를 해 두었습니다.

 

상단 오른쪽(화면 에서 유저를 바라보는 기준)에 이어폰을 삽입할 수 있는 단자가 존재합니다.

오른쪽 테두리에는 버튼이 2개 존재하는데요.

버튼 1개짜리의 경우는 홈 모드 변경 버튼, 긴 버튼은 볼륨 조절 버튼입니다.

 

근접센서 및 전면카메라는 상단 왼쪽에 있으며, 왼쪽 테두리에는 전원 ON/OFF 버튼이 존재합니다.

 

뒷면에는 후면카메라 그리고 바로 아래에 플래시가 위치합니다.

외장 스피커는 오른쪽 하단에 있습니다.(뒷면 커버에서 사용자를 바라보는 시점)

 

안테나는 2단까지 펼쳐지며, 상단 왼쪽구석에 자리하고 있습니다.

 

뒷커버 및 배터리를 분리해 보았습니다.

뒷면 구석구석에도 마스킹 처리가 꼼꼼하게 되어있습니다. 흠집을 많이 신경쓴 모습입니다. 저가형임을 감안하면

정말 꼼꼼하다고 밖에 표현이...

 

2540mAh 의 배터리입니다. 뭐 작은폰 사이즈를 고려하면 표준은 되는듯합니다.

 

Micro 유심슬롯과 MicroSD 카드 슬롯이 동일한 위치에 층만 다르게 하여 위치합니다.

일반적으로 유심의 경우 한번 누르면 스프링처럼 튀어나오는데... 이 제품은 그런거 없습니다.

밀어넣으면 빼기가 매우 힘드므로, 약간의 팁을 드리자면, 삽입전에 테잎을 약간 잘라서 손잡이를 만든상태로 밀어넣으시면

좋습니다. (이거 뺀다고 한참을 고생했습니다.)

 

다음 제품에서는 꼭 개선되었으면 합니다.

 

제품 하단 중앙에 5pin 충전 및 데이터 단자가 있습니다. 요즘 대부분의 스마트폰은 이위치에 충전 및 데이터 케이블 삽입하는

곳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제품을 부팅하면 역시나 통신사 사운드와 함께 시작합니다.

홈버튼 테두리에 불이 들어오는건 옵티머스 G PRO 급이군요!

 

홈화면의 전체적인 느낌도 옵지나 옵지프로를 따라가는 느낌입니다. LED 가 녹색이 들어왔었네요!

 

메뉴로 들어가니 이것저것 많이도 깔려있습니다. 절반이상 불필요해 보입니다.

 

카페 접속한 모습. 캡쳐보다는 사진인증입니다.

 

소프트웨어를 업데이트 하는 모습입니다. 대부분의 스마트폰은 출시 초기에 꽤나 업데이트가 많은듯 합니다.

시장에 나오고 나서 각종 버그나 치명적인 문제점이 들어나면, 해당 피드백을 비교적 빠르게 확인하고 문제점을 해결하는

느낌이랄까.... 무튼 소비자에게는 좋은 일입니다.

 

 

이제 폰을 사용해 볼 차례입니다. 주사용 폰은 아닌관계로 간단하게 설정해 보았습니다.

 

첫 페이지와 메뉴입니다. 일반적인 안드로이드 스마트폰들과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메모리 정리 위젯이네요. 옵지에서부터 본적이 있습니다.(그전 옵티머스 모델들은 잘 모르겠습니다....)

버전 업그레이드는 여타 안드로이드 스마트폰들과 동일합니다.

 

문자가 오면 저렇게 따로 레이어가 뜨면서 표시를 해 줍니다. 꽤 괜찮은 기능입니다.

다이얼 화면은 큼직큼직 하지만 딱히 특징이 느껴지진 않습니다.

 

계산기도 켜보고, 메모장도 켜 보았습니다. 계산기는 솔직히 좀 밋밋합니다.

 

SK 단말기 사용자의 앱! 모바일 Tworld 입니다. 산지 얼마 안됐습니다.

 

인터넷 브라우저 화면입니다.

 

초반에 소개해드렸던 홈 모드 변경 버튼을 누르면 나오는 화면입니다. 기본모드는 정말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스러운 모습.

T간편모드는 폴더형 피처폰을 스마트폰 터치스크린에 옮겨놓은듯한 느낌입니다.

 

왼쪽은 T간편모드의 모습.... 정이 안갑니다 왠지... 오른쪽은 상단 인디케이터 바를 내리면 나오는 항목들인데요.

휴대폰 온도가 높아서 밝기를 제한한다는 메시지가 떳습니다... 충전기 연결상태로 사용해서 그런듯 합니다.

 

네트워크, 소리, 화면, 일반으로 구분된 탭을 사용하는 설정화면입니다. 너무 LG만의 방식이어서 처음에는 조금

복잡하다고 느낄 수 있을지 모르겠으나, 초반에 설정하고나면.... 그렇게 설정을 수시로 바꾸는 사람은 얼마되지 않기때문에

크게 상관은 없을듯 합니다.

 

 

여태까지는 그래도 저렴한 보급형 기종으로써 그 기능이 약간은 평범하지만 꽤 괜찮았다고 평가할 수 있겠습니다.

 

하지만 가장많은 불만은 역시 LTE3의 카메라....

그래서 저도 직접 찍어보았습니다.

 

 

나름 심혈을 기울였으나, 노이즈도 좀 심해보이고, 어중간한 화질입니다.

 

어두운데서 찍었더니... 사진이 할말을 잃게 만듭니다. 카메라 만큼은 솔직히 좀 많이 아쉬움이 남는 성능입니다.

 

 

이렇게 옵티머스 LTE3에 대해서 알아보았습니다.

최근 구매하신분들은 착한폰으로 선정된 폰이라 랏츠몰 / 테크데이터 에서 사용가능한 쿠폰을 받으셔서

십만원 상당의 혜택이 추가로 있었습니다.

 

거기에 대학생 분들이라면 또 추가로 외장배터리를 주는 행사까지 겸해서 그야말로 착한폰 이라고 할 수 있을듯 합니다.

(저에게도 정말 아낌없이 주는 옵티삼 이었습니다.)

 

이런 가격적 장점에도 불구하고, 카메라의 성능이 피처폰으로 돌아간것 같은 수준인 부분은 분명히 매우 아쉬운 부분입니다.

카메라 하드웨어 성능 자체가 나쁜것인지 소프트웨어의 문제인지 모르겠으나... 가능하다면 카메라 만큼은 업그레이드의

필요성이 절실해 보입니다.

 

이제는 주력이라고는 보기힘든 듀얼코어인 점도 이폰의 아쉽다면 아쉬운 부분이지만, 대부분은 듀얼코어 폰이라도 실사용에

지장이 있을만한 수준은 아니라고 생각하기에 이 부분은 큰 단점이라고 보긴 어려울듯 합니다.

(매우 저렴한 가격을 생각한다면....)

 

후속 모델에서는 착한 점들은 최대한 끌고 가면서(특히 가격과 쿠폰혜택등...)

카메라 성능을 꼭 한층 높여주었으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해악사마